포토 > 레드카펫 > 2018 > 제54회 백상예술대상
2018.05.04
'백상예술대상' 송하윤·공승연·정유미, '드레스만큼 하얀 우윳빛 피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