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방송
'치즈인더트랩' 박해진, 깊은 슬픔에 빠진 유정선배
기사입력 : 2016.02.29 오후 2:00
'치즈인더트랩' 박해진, 깊은 슬픔에 빠진 유정선배 / 사진: 더블유엠컴퍼니 제공

'치즈인더트랩' 박해진, 깊은 슬픔에 빠진 유정선배 / 사진: 더블유엠컴퍼니 제공


'치즈인더트랩' 박해진이 깊은 슬픔에 빠졌다.


tvN 월화드라마 '치즈인더트랩'(이하 치인트)에서 유정 역을 맡아 달달함과 싸늘함을 넘나들며 호연을 펼치고 있는 박해진이 슬픈 눈빛을 하고 있는 모습이 포착됐다.


이는 이번 주 방송될 '치인트'의 한 장면으로 극 중 김고은(홍설 역)과 더욱 단단해진 애정전선으로 많은 시청자들을 훈훈케 하고 있는 박해진(유정 역)이 깊은 고민에 빠져있다.


무엇보다 지금까지 유정(박해진 분)은 타인에게 자신의 솔직한 감정을 드러내지 않고 늘 숨겨왔던 상황. 이에 그를 이토록 슬프게 한 사연이 무엇인지 호기심을 자극하고 있다.


또한 이번 주, 마지막 전개를 향해 달려갈 15, 16회에서는 박해진의 섬세한 감정 연기가 제대로 폭발할 예정이라고.


박해진 소속사의 한 관계자는 “남은 2회에서는 지금까지 볼 수 없었던 유정의 다양한 감정들을 볼 수 있을 것”이라며 “유정이 느끼는 감정과 고민 등을 더욱 잘 표현할 수 있도록 분석하고 노력했으니 많은 기대 바란다”고 전했다.


tvN 월화드라마 ‘치즈인더트랩’ 15회는 오늘(29일) 밤 11시 방송된다.


글 장은경 기자 / eunkyung@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치즈인더트랩 , 박해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