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방송
남주혁 "'치인트' 은택 만난 건 엄청난 행운" 종영 소감
기사입력 : 2016.03.02 오전 11:23
사진: 남주혁 '치인트' 종영 소감 / YG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남주혁 '치인트' 종영 소감 / YG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남주혁이 '치즈인더트랩' 종영 소감을 전했다.


2일 남주혁은 소속사를 통해 "은택 캐릭터를 만난 건 엄청난 행운이다. 나와 닮은 점이 많은 캐릭터라 정이 빨리 들었는데 벌써 작품이 끝났다고 하니 아쉽다. 모든 신이 다 인상 깊었지만 아무래도 보라에게 고백하는 장면이 가장 기억에 남는다. 엄청 추운 날씨에 야외에서 촬영을 했는데, 진짜 고백을 앞둔 것처럼 너무 떨려서 대사를 연습하고 또 연습했다. 이 신만큼은 정말 진지하게 임해야 했기 때문에 가장 신경을 많이 썼다"고 전했다.


지난 1일 종영한 tvN '치즈인더트랩'에서 남주혁은 웹툰 속 캐릭터와 흡사한 훈훈한 외모와 귀여운 말투로 '연하남의 정석'으로 떠올랐다. 남주혁은 보라를 향한 순애보적인 사랑으로 여성 시청자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거나, 밉상 캐릭터 영곤을 응징하는 등 상남자 매력을 어필하기도 했다.


한편 남주혁은 올 하반기 방송 예정인 판타지 로맨틱 사극 '보보경심:려' 촬영에 매진 중이다.


글 장은경 기자 / eunkyung@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치즈인더트랩 , 남주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