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비
배우 박희순, 조선 중종 역으로 영화 '물괴' 합류
기사입력 : 2017.04.05 오전 10:10
사진 : 박희순 / 킹콩 by 스타쉽 제공

사진 : 박희순 / 킹콩 by 스타쉽 제공


배우 박희순이 영화 ‘물괴’에 합류한다.

5일, 소속사 킹콩 by 스타쉽 측은 “박희순이 영화 ‘물괴’에 출연을 확정 지었다. 활발한 스크린 활동을 이어가며, 충무로의 대표 배우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그에게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물괴’는 조선 중종 22년, 듣도 보도 못했던 흉악한 짐승이 나타나 나라를 어지럽히고 왕의 안위까지 위협하자 왕의 부름을 받은 ‘윤겸’이 물괴의 실체를 파헤치기 시작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다.

이 가운데 박희순은 ‘중종’ 역을 맡아, 극의 묵직한 존재감을 선보일 예정이다. ‘중종’은 물괴로 어지러워진 나라를 바로잡기 위해 옛 내금위장 ‘윤겸’을 다시 불러들이는 인물.

그동안 박희순은 영화 ‘용의자’, ‘올레’, ‘밀정’ 등 다양한 장르 속에서 캐릭터 불문하고 그만의 진정성 있는 연기로 완벽하게 소화해냈다. 특히, 몰입도를 상승시키는 눈빛 연기와 특유의 매력적인 목소리 톤은 그의 연기를 더욱 빛나게 했다. 이에 ‘물괴’에서는 어떤 모습으로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박희순을 비롯해 김명민, 이경영, 박성웅, 김인권, 이혜리, 최우식 등 탄탄한 라인업을 완성시킨 영화 ‘물괴’는 오는 4월 10일(월) 크랭크인에 들어간다. 


글 성진희 기자 / geenie623@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한국영화 , 물괴 , 박희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