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방송
'쇼미더머니6' 페노메코, 충격의 탈락…지코, "에이솔 돋보였다"
기사입력 : 2017.07.15 오전 12:34
사진: 페노메코 에이솔 / Mnet '쇼미더머니6' 방송 캡처

사진: 페노메코 에이솔 / Mnet '쇼미더머니6' 방송 캡처


'쇼미더머니6' 페노메코와 에이솔의 1:1 대결 결과는 충격 그 자체였다.


14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6' 3회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2차 예선이 이어졌다. 곧이어 완전히 새롭게 바뀐 3차 예선은 1:1 배틀로 진행됐다.


페노메코와 에이솔은 예상 외 박빙의 대결을 펼쳤다. 심사위원들은 페노메코의 등장에 술렁였다. 페노메코와 에이솔은 기대 이상의 무대로 심사위원들을 만족시켰다.


두 사람의 무대를 본 개코는 "둘다 FAIL로 나가고 바로 앨범을 준비하라"고 말했다. 타이거JK는 "둘다 반전이다. 춤을 안추고 있었다. 진짜 너무 힘들다"고 했다. 개코 역시 "생각보다 결정하기 되게 힘든데?"라며 신중함을 보였다.


페노메코의 오랜 동료인 지코는 "페노메코는 우리와 함께 못가게 되었다"면서 에이솔의 합격을 알렸다. 예상하지 못한 충격의 결과였다. 최자는 "뒤에서 한 대 맞은 기분"이라고 말했다.


이와 같은 결과에 대해 지코는 "에이솔이 돋보였다"고 했고, 도끼는 "여자 래퍼가 폭격랩을 한건 처음 봤다"고 설명했다. 아쉽게 탈락한 페노메코는 배틀 현장을 떠나며 "제 생각엔 저는 아쉽게 떨어졌다"고 전했다.


한편 '쇼미더머니6'는 국내 최초 래퍼 서바이벌로, 이번 시즌에는 타이거JK&비지, 다이나믹 듀오(최자, 개코), 박재범&도끼, 지코&딘이 심사위원으로 참여했다. 매주 금요일 밤 11시 tvN 방송.


글 장은경 기자 / eunkyung@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쇼미더머니6 , 페노메코 , 지코 , 에이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