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방송
'명불허전' 오늘 첫 방송, 김아중 "긴장 되지만, 궁금하다" 소감
기사입력 : 2017.08.12 오후 12:53
'명불허전' 오늘 첫 방송, 김아중

'명불허전' 오늘 첫 방송, 김아중 "긴장 되지만, 궁금하다" 소감 / 사진: 킹엔터 제공


'명불허전'이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12일(오늘) 밤 9시에는 tvN 새 토일드라마 '명불허전'이 첫 방송된다. 이에 김아중은 첫 방송을 앞둔 소감 및 관전포인트를 전했다.


극 중 김아중은 조선 최고의 '침의' 허임(김남길)과 400년을 뛰어넘는 조선왕복 메디활극을 펼치게 된다. '현대 의학 선봉자'인 흉부외과 펠로우 최연경으로 변신해 어느 때보다도 다이내믹한 캐릭터 연기를 펼칠 전망.


김아중은 "드라마 속에서 연경이 현대와 조선시대를 오가는 만큼 실제로도 서울과 지방을 다니며 열심히 촬영하고 있다"며 "벌써 첫 방송 날이 다가와 긴장되기도 하고 궁금하기도 한 마음이다. 빨리 9시가 됐으면"이라고 전해 설레는 마음을 전했다.


또한 "감독님과 모든 배우, 스태프분들이 함께 더운 날씨에 고생하신다. 보내주시는 관심에 힘입어 더 힘내서 400년의 넘나드는 스토리를 꽉 채우겠다. 노력한 만큼 좋게 봐주셨으면 좋겠다"며 세심한 배려와 함께 파이팅 넘치는 각오를 밝혔다.


'명불허전'은 지난해 '원티드' 이후 약 1년 만의 드라마 복귀 작이다. 이에 김아중은 더욱 많은 애정을 쏟으며 집중하고 있다는 후문이다. 특히 뛰어난 수술 실력의 전문의 역을 제대로 소화하기 위해 직접 수술현장에 들어가 참관하고 상처 봉합법을 연습하는 등 남다른 열정을 드러낸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tvN 새 토일드라마 '명불허전'은 가까이 하기에 달라도 너무 다른 극과 극 의학남녀의 좌충우돌 만남을 통해 과거와 현재를 오가는 흥미로운 이야기로 오늘(12일) 밤 9시에 첫 방송된다.


글 하나영 기자 / hana0@chosun.com


Copyright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명불허전 , 김아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