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방송
이엘리야 "대시 받은 연예인 5명 이상"…서울예대 여신 클래스
기사입력 : 2017.08.24 오전 11:18
사진: 이엘리야 / 더스타DB

사진: 이엘리야 / 더스타DB


이엘리야가 '연예인 5명 이상에게 대시를 받아봤다'고 말해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24일 방송되는 KBS '해피투게더3'(이하 해투3)는 여름방학특집 '스타골든벨'로 김연자-박준규-최현우-이희진-정다혜-이엘리야-선미-리지-샤이니 태민-엑소 카이-스누퍼 우성-여자친구 예린-우주소녀 다영-구구단 미나-사무엘이 출연한다.


이날 녹화에서 이엘리야는 '연예인 5명 이상에게 대시를 받아본 적이 있냐'는 질문에 "있다"고 쿨하게 답했다. '쥐약 같은 여자'라는 별명에 맞게 치명적인 매력을 뽐낸 이엘리야의 예능 나들이가 벌써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앞서 이엘리야는 '더스타'와의 인터뷰에서 '서울예대 여신'이라는 애칭에 대해 "어디서 그런 얘기가 나왔는지 모르겠다"면서 "(대학 시절) 공연이 끝나면 쓰는 코멘트 페이퍼에 '엘리야 예쁘다' '엘리야 좋다'라는 말 밖에 없어서 실력에 대한 강박이 있었다"고 밝힌 바 있다.


한편 '해피투게더3'는 오늘(24일) 밤 11시 10분 방송된다.


글 장은경 기자 / eunkyung@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이엘리야 , 해피투게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