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방송
서강준X공승연 '너도 인간이니', 5개월간 대장정 끝..촬영종료[공식]
기사입력 : 2017.11.29 오전 11:35
사진 : 서강준X공승연 '너도 인간이니' 크랭크업 / 몬스터유니온 제공

사진 : 서강준X공승연 '너도 인간이니' 크랭크업 / 몬스터유니온 제공


서강준X공승연 주연의 KBS 기대작 ‘너도 인간이니’(연출 차영훈, 극본 조정주)가 모든 촬영을 완료하고 2018년 시청자를 찾아갈 준비를 마쳤다.

지난 6월말 촬영을 시작해 11월말로 모든 촬영을 마무리한 ‘너도 인간이니’는 국내 최초로 기획된 AI 휴먼로맨스 드라마로, 혼수상태에 빠진 아들을 대신하기 위해 인간 세상에 투입된 인공지능 로봇이 인간과 얽히며 빚어내는 갈등과 사랑을 그린 작품. 제작진은 “최근 내린 첫눈과 함께 4계절을 모두 영상에 담으며 촬영을 마쳤다. 길었던 제작기간 만큼 좋은 작품이 나올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남다른 소재만큼이나 남다른 스케일과 퀄리티를 선보이기 위해 2년 이상의 기획 기간을 거쳐 100% 사전제작으로 진행된 ‘너도 인간이니’는 제작비 100억 이상 규모의 초대형 프로젝트로, 체코에서의 해외 촬영씬을 포함 다양한 볼거리가 준비되어 있으며, 로봇의 제작과정 및 각종 대규모 씬에는 영화팀의 참여로 기존에 드라마에서는 보지 못한 역대급 퀄리티를 선보일 예정이다.

이에 더해 인간과 로봇의 1인 2역을 맡은 서강준은 지치지 않는 체력과 연기혼을 불태우며 제작진들의 감탄을 자아냈고, 공승연 역시 전직 격투기 선수인 경호원으로 완벽하게 변신해 제작진을 감동시켰다. 그밖에도 이준혁, 박환희, 김성령, 박영규, 유오성, 김원해, 김현숙, 김혜은 등 베테랑 연기자들이 합세하여 그야말로 명품 연기의 장을 보여줄 예정이다.

제작진은 “인공지능 로봇은 더 이상 상상 속의 이야기가 아니다. 머지않아 우리와 함께 생활할 인공지능 로봇을 통해 인간성과 유대감, 사랑에 대한 질문을 던지고자했다. 우리에게 꼭 필요한 이야기를 단내와 짠내나게 전해드리겠다”며 “18회 전회에 대한 편집작업은 이미 완료되었지만, 인공지능 로봇을 소재로 하는 만큼 수준 높은 영상미를 선보여 드리기 위해 내년 방송까지 CG 및 특수효과 등 후반 작업 마무리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촬영 기간 내내 화기애애한 팀워크를 자랑했던 ‘너도 인간이니’ 팀은 곧 서울과 강원도 모처에서의 쫑파티와 그 동안의 노고로 포상휴가를 가질 계획이다.


글 더스타 성진희 기자 / geenie623@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드라마 , 너도인간이니 , 서강준 , 공승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