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방송
김희정, 차기작 '리턴'서 변호사 사무장역 맡아
기사입력 : 2017.12.06 오전 10:49
사진 : 김희정 / YG제공

사진 : 김희정 / YG제공


김희정이 ‘리턴'에 합류해 신선한 에너지를 불어넣을 예정이다.

내달 방송을 앞두고 있는 SBS 새 수목드라마 '리턴(극본 최경미∙연출 주동민)'은 늦깎이 흙수저 변호사와 경력 단절의 장롱면허 변호사가 상류층 살인 사건의 공동 변호를 맡으면서 벌어지는 법정 스릴러다.

김희정은 극중 흙수저 변호사 최자혜(고현정 분)를 돕는 사무장 강영은 역을 맡았다. 솔직하고 거침없는 말투에 어디로 튈지 모르는 발랄한 매력까지 갖춘 강사무장은 자혜가 유일하게 속마음을 털어 놓는 인물이다.

김희정은 ‘걸크러시의 아이콘’답게 세련되고 화려한 스타일을 훌륭하게 소화해내는 것은 물론, 이제껏 본 적 없는 개성만점 사무장 캐릭터를 탄생시킬 것으로 기대된다.

김희정은 “이렇게 좋은 작품에서 너무나도 매력적인 역할을 맡게 돼 기쁘다. 좀 더 작품에 깊이 스며들어서 살아있는 캐릭터로 만들기 위해 열심히 연구 중이다. 새로운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할 테니 예쁘게 지켜봐달라”고 캐스팅 소감을 전했다.

한편 SBS ‘리턴’은 ‘이판사판’ 후속으로 2018년 1월 첫 방송된다.


글 더스타 성진희 기자 / geenie623@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드라마 , 리턴 , 김희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