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뮤직
정세운, 데뷔 100일 기념 팬미팅 '행복하세운' 성료
기사입력 : 2017.12.11 오후 1:44
정세운 팬미팅 성료 / 사진: 스타쉽 제공

정세운 팬미팅 성료 / 사진: 스타쉽 제공


정세운 팬미팅이 성공적으로 개최됐다.


지난 9~10일 양일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는 정세운의 국내 첫 팬미팅 '행복하세운'이 개최됐다. 정세운은 양일간 2,800 명을 동원, 팬들에게 특별한 추억을 선물했다.


정세운은 자작곡 '오해는 마'로 오프닝을 장식한 뒤, 다양한 라이브 무대를 꾸몄다. 정세운은 에드 시런 '싱킹 아웃 라우드(Thinking Out Loud)', '원스(Once)' OST '이프 유 원트 미(If You Want me)', 존 메이어 '네온(Neon)' 등 다양한 커버곡을 라이브로 들려줬다. 또한, 2013년 SBS 'K팝스타3' 출연 당시 화제를 모은 자작곡 '엄마 잠깐만요'도 선보여 팬들의 환호를 받았다. 여기에 엑소 '으르렁' 커버 무대까지 펼치며 안무를 소화해 여심을 저격했다.


특히 이날 팬미팅에서는 '세운엔터테인먼트' 콘셉트로 정세운이 신입사원에서 대표로 승진하는 과정을 담아 재미를 자아냈다. 이는 정세운이 Mnet '프로듀스101 시즌2' 출연 당시 기획사 사장이 꿈이라고 밝힌 것에서 착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처럼 정세운은 라이브 무대는 물론 토크, 게임 등 다양한 코너를 통해 팬들과 호흡하고 소통했다. 정세운은 데뷔 앨범 타이틀곡 '저스트 유(JUST U)'로 엔딩을 장식하며 뜻 깊은 팬미팅을 만들었다.


정세운은 "데뷔 100일을 맞이해서 이렇게 팬 분들과 직접 만나고 소통할 수 있는 기회가 생겨서 너무 감사했다"며 "응원해 주시는 팬 분들께 더욱 좋은 음악을 들려드릴 수 있도록 다짐하게 된 저에게 더 없이 소중한 시간이었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정세운은 현재 새 앨범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글 더스타 하나영 기자 / hana0@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정세운 , 팬미팅 , 행복하세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