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비
이병헌X박정민 '그것만이 내 세상', 2차 포스터 공개 "역대급 형제 케미"
기사입력 : 2018.01.10 오전 9:59
사진 :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 2차 포스터 / CJ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 2차 포스터 / CJ엔터테인먼트 제공


이병헌X박정민 두 배우의 형제 케미가 빛난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최성현 감독, JK필름 제작)이 2차 포스터를 공개했다.

<그것만이 내 세상>은 주먹만 믿고 살아온 한물간 전직 복서 ‘조하’와 엄마만 믿고 살아온 서번트증후군 동생 ‘진태’, 살아온 곳도, 잘하는 일도, 좋아하는 것도 다른 두 형제가 난생처음 만나 펼쳐지는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오늘 공개된 <그것만이 내 세상>의 2차 포스터는 주먹만 믿고 살아온 한물간 전직 복서 ‘조하’ 역의 이병헌과 엄마만 믿고 살아온 서번트증후군 동생 ‘진태’로 분한 박정민의 남다른 형제 케미스트리를 예고하며 영화에 대한 기대를 증폭시킨다.

매 작품 장르와 캐릭터를 가리지 않는 완벽한 연기로 관객을 사로잡아 온 이병헌은 추리닝 복장의 친근하고 인간미 넘치는 모습으로 변신해 궁금증을 더하고, 충무로 차세대 연기파 배우로 주목을 한 몸에 받고 있는 박정민은 손 끝까지 디테일을 살린 연기와 사랑스러운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뿐만 아니라 어깨동무를 하고 웃음을 짓는 두 형제의 모습은 “남다른 두 형제의 유쾌한 매력에 빠져든다!”라는 카피와 어우러져 처음에는 서먹했던 두 형제가 점차 서로에게 가까워지며 빚어낼 따스한 감동과 재미를 예고한다.

이렇듯 이병헌, 박정민 두 배우가 선보일 완벽한 케미스트리를 담아낸 2차 포스터를 공개해 영화에 대한 기대와 관심을 한층 뜨겁게 고조시키는 <그것만이 내 세상>은 유쾌한 웃음과 따뜻한 감동으로 새해 극장가를 사로잡을 전망이다.

한편, <히말라야> <공조>까지 흥행 연타석을 이어가고 있는 JK필름의 신작이자 이병헌, 윤여정, 박정민 등 세대를 대표하는 연기파 배우들이 결합하여 기대를 높이는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은 오는 17일 개봉한다.


글 더스타 성진희 기자 / geenie623@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한국영화 , 그것만이내세상 , 이병헌 , 박정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