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뮤직
샤이니 키 "故 종현, 항상 느끼면서 활동할 것"(전문)
기사입력 : 2018.01.16 오후 4:26
샤이니 키 인사글 / 사진: 샤이니 키 인스타그램

샤이니 키 인사글 / 사진: 샤이니 키 인스타그램


샤이니 키가 활동을 앞두고 팬들에게 인사를 전했다.


16일 키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오랜만에 인사 드린다. 요즘 많은 생각으로 시간을 보내드리고 있는데, 투어를 앞두고 우선 대부분 사전 촬영을 해두었던 보아 선배와의 리얼리티로 인사를 드릴거 같아서 좀 늦었지만 제 입으로 얘기 하고 싶었다"며 운을 뗐다.


키는 "빠르다면 너무 빠른 시간이지만 잘 추스리고 얼른 일상으로 돌아가려고 한다"며 "멤버들도 다시 일어나려고 하고 있고, 물론 종현이 형의 일이 저희가 무너지게 된 계기라고 볼 순 없다. 지금 당장 볼 수 없어 슬프지만 길모퉁이 돌아서면 형이 저를 기다리고 있다는 것을 저는 너무 잘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어느 때 보다 힘내고 ,형의 빈자리를 채우기 보다는 형을 항상 느끼면서 활동하고 싶다"며 "언제 어디서 어떤 모습으로 저희를 만나게 되어도 항상 평소 처럼 대해주시고 사랑해주시면 너무 감사하겠다. 멤버들 더 힘낼수 있게 담백한 응원의 마음 보내주시면 실망시켜드리지 않겠다"며 말을 마쳤다.


키는 보아의 첫 리얼리티 '키워드#보아'에 출연을 앞두고 있다. 키는 보아 공식 팬클럽 '점핑보아' 1기 출신으로 이번 프로그램의 관찰자로 출연, 보아의 다채로운 매력을 전할 예정이다.


또한, 키를 포함한 샤이니 멤버들은 오는 2월, 예정되어 있던 일본에서의 콘서트를 진행할 계획이다. 이를 앞두고 인스타그램을 통해 심경을 밝힌 키에 대한 응원이 쏟아지고 있다.


이하 샤이니 키 SNS 전문.


안녕하세요 샤이니 키 입니다.


오랜만에 인사 드립니다. 요즘 많은 생각으로 시간을 보내고 있는데요 투어를 앞두고 우선 대부분 사전 촬영을 해두었던 보아 선배와의 리얼리티로 인사를 드릴거 같아서 좀 늦었지만 제 입으로 얘기 하고 싶었습니다.


빠르다면 너무 빠른 시간이지만 잘 추스리고 얼른 일상으로 돌아가려고 합니다.


저희 멤버들도 다시 일어나려고 하고 있고 물론 종현이 형의 일이 저희가 무너지게 된 계기라고 볼 순 없습니다. 그건 형 자신은 물론 가족들을 포함한 많은 분들께 걱정을 끼쳐드리는 일이고, 지금 당장 볼 수 없어 슬프지만 길모퉁이 돌아서면 형이 저를 기다리고 있다는 것을 저는 너무 잘 알고있기 때문입니다.


어느 때 보다 힘내고, 형의 빈자리를 채우기 보다는 형을 항상 느끼면서 활동하고 싶습니다. 감히 드리는 저의 부탁이지만 언제 어디서 어떤 모습으로 저희를 만나게 되어도 항상 평소 처럼 대해주시고 사랑해주시면 너무 감사하겠습니다. 저희 멤버들 더 힘낼수 있게 담백한 응원의 마음 보내주시면 실망시켜드리지 않겠습니다. 감사합니다. KEY


글 더스타 하나영 기자 / hana0@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샤이니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