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비
영화 '궁합'의 주역들이 제안하는 무술년 설빔 컬러 초이스는?
기사입력 : 2018.02.13 오전 10:04
사진 : 영화 '궁합' 설빔 컬러 초이스 스틸 컷 / CJ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영화 '궁합' 설빔 컬러 초이스 스틸 컷 / CJ엔터테인먼트 제공


이승기X심은경 주연 영화 <궁합>(홍창표 감독)이 설 연휴를 맞아 설빔 컬러를 제안한다.

영화 <궁합>은 조선 최고의 역술가 서도윤이 혼사를 앞둔 송화옹주와 부마 후보들 간의 궁합풀이로 조선의 팔자를 바꿀 최고의 합을 찾아가는 역학 코미디.

홍창표 감독과 오흥석 미술감독은 우리나라의 전통 원색들을 다양하게 녹여내면서도 각 캐릭터 특성에 맞게 의상 컬러를 고안했다. 영화 <궁합>이 제시하는 컬러와 해석을 보고 나에게 맞는 설빔 컬러를 찾아보자.

첫 번째 컬러는 ‘개나리색’. 극중 송화옹주(심은경)가 장옷 등 다양한 의상을 통해 노출했던 컬러다. 자신의 운명을 개척하기 위해 신분을 위장하고 궁을 떠나는 것도 두려워하지 않는 송화옹주의 당찬 성격과 특유의 밝고 능동적인 이미지를 대변하고 있다.

두 번째 컬러는 ‘벽청색’, 즉 파란색이다. <궁합>서 조선 최고의 역술가 서도윤으로 분한 이승기의 메인 컬러로, 극중 스마트하면서도 강직하고 청렴한 성격을 느낄 수 있다.

세 번째 컬러는 ‘진초록색’으로, 사헌부 감찰 윤시경 역할을 맡은 연우진의 색깔이다. 윤시경은 훤칠한 외모에 문무를 겸비한 인물로 야심에 찬 능력 있는 남자. 푸른 숲을 연상시키는 진초록색이 송화옹주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다양한 매력을 발산하는 연우진의 캐릭터를 대변한다. 극중 카리스마와 섹시함을 동시에 느낄 수 있다.

네 번째 컬러는 2018년 트렌드 컬러로도 꼽혔던 보라, 즉 ‘자색’이다. 경국지색 절세미남 강휘로 분한 강민혁의 컬러다. 수려한 외모와 끼로 남녀를 가리지 않고 주변에 사람이 꼬이는 마성을 가진 인물로 타고난 도화살로 조선 팔도의 여심을 흔들어 대는 옴므파탈 캐릭터를 보여준다.

마지막 컬러는 검은색에 가까운 초록빛의 ‘흑청색’이다. 효심 지극한 매너남 남치호로 분한 최우식의 캐릭터를 설명하는 컬러. 어머니를 극진하게 모시며 휘하에 있는 식솔들을 살뜰히 챙기는 부잣집 도련님 이미지를 느끼게 한다.

한편, 영화 <궁합>은 오는 2월 28일 개봉한다.


글 더스타 성진희 기자 / geenie623@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한국영화 , 궁합 , 설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