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비
강동원 주연 '골든슬럼버', 오늘 개봉..흥행 도주극 펼친다!
기사입력 : 2018.02.14 오전 11:55
사진 : 영화 '골든슬럼버' 윤계상X강동원X김의성 스틸 컷 / CJ엔터테인먼트 제공

사진 : 영화 '골든슬럼버' 윤계상X강동원X김의성 스틸 컷 / CJ엔터테인먼트 제공


강동원의 차기작인 영화 <골든슬럼버>(노동석 감독)가 드디어 오늘(2월 14일/발렌타인데이) 개봉한 가운데, 주요 예매 사이트에서 한국영화 예매율 1위에 등극하며 설날 극장가를 사로잡을 폭발적인 흥행 열풍을 예고했다.

<골든슬럼버>는 광화문에서 벌어진 대통령 후보 암살사건의 범인으로 지목된 한 남자의 도주극을 그린 영화다.

강동원을 비롯해 김의성, 한효주, 김성균, 김대명까지 가세한 골든 캐스팅으로 화제를 모으는 영화 <골든슬럼버>는 2월 14일(수) 영진위 통합 전산망을 비롯 국내 주요 극장 사이트인 CGV, 롯데시네마, 메가박스, 예매 사이트인 YES24, 맥스무비에서 한국영화 예매율 1위를 기록했다. 이는 100만 관객을 돌파하며 꾸준한 흥행을 이어가고 있는 <조선명탐정: 흡혈괴마의 비밀>은 물론 동시기 개봉작 <흥부> 등 쟁쟁한 한국영화 화제작을 모두 제친 것으로 설 연휴 극장가 <골든슬럼버>의 흥행세의 시작을 알리고 있다.

특히, 오늘 개봉한 <골든슬럼버>는 관객들의 뜨거운 관심과 호응에 힘입어 예매율 상승세를 보이고 있어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블랙 팬서>와 흥행 대격돌을 펼칠 것으로 기대된다. 이 기세를 몰아 개봉일인 오늘을 비롯해 2월 15(목), 2월 17(토), 2월 18(일)까지 설 연휴기간 서울, 경기 무대인사를 통해 관객들과 직접 만나 폭발적인 흥행 열기를 이어갈 예정이다.

한편, 한순간 세상이 주목하는 암살범이 된 한 남자의 도주극에서 비롯된 예측할 수 없는 스토리와 강동원의 새로운 연기 변신, 여기에 실력파 배우들의 결합이 더해져 설 연휴 최고의 기대작으로 손꼽는 영화 <골든슬럼버>는 현재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글 더스타 성진희 기자 / geenie623@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한국영화 , 골든슬럼버 , 강동원

최신 이슈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