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방송
'라디오스타' 바비, YG 추가 계약사항 폭로 "편의점 갈 때도 보고"
기사입력 : 2018.02.21 오후 6:44
라디오스타 아이콘 바비 / 사진: MBC 제공

라디오스타 아이콘 바비 / 사진: MBC 제공


아이콘 바비가 '라디오스타'를 통해 소속사 YG의 추가 계약사항을 폭로(?)한다.


오늘(21일) 수요일 밤 방송될 고품격 토크쇼 MBC '라디오스타'는 '알 게 뭐야 마이웨이' 특집으로 이기광(하이라이트)-박성광-산이-바비(iKON) 매력 넘치는 직진남들이 한 자리에 모여 남 눈치 보지 않고 '직진 입담'을 뽐낸다.


바비는 최근 아이콘이 음원 차트 1위를 한 것과 관련해 기쁜 마음을 드러내며 "사장님한테 굉장한 관심을 받고 있다"고 말해 시선을 집중시켰다. 이후 바비는 자신의 독특한 패션과 자유분방함으로 인해 부쩍 자신에게 관심이 많아진 사장님에 대해 얘기하며, 애타는 마음을 드러내 관심을 모았다.


바비는 사장님이 이날 녹화 의상까지 지정해줬음을 언급하면서, 사장님의 관심과 관여를 온 몸으로 받고 있음을 밝혔다. 이에 바비의 '골반 바지' 패션이 이날의 화두로 떠올랐는데 속옷이 자연스럽게 노출된 증거 사진이 대량으로 등장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바비는 "기분이 좋을수록 내려가긴 합니다"라면서 골반 바지와 관련된 자신만의 노하우를 알려줬다.


이렇듯 야생마 같은 매력이 철철 넘치는 바비는 특히 소속사인 YG의 엄청난 규율을 밝히며 신세 한탄(?)을 해 시선을 집중시킬 예정이다. 그는 "연애 금지도 있고 숙소에 있다가 집 앞 편의점에 나갈 때도 보고를 해야하는 상황"이라면서 과거와 달리 점점 늘어가는 YG의 추가 계약 사항과 규율을 줄줄이 얘기해 모두의 입이 쩍 벌어졌다는 후문이다.


과연 바비가 폭로한 YG의 엄청난 추가 계약 사항과 규율들의 실체는 무엇일지, 그럼에도 불구하고 행복한 바비의 야생마 매력이 넘치는 거침없는 토크는 오늘(21일) 수요일 밤 11시 10분 방송되는 '라디오스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글 더스타 하나영 기자 / hana0@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라디오스타 , 아이콘 , 바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