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무비
'궁합' 심은경 VS '화유기' 오연서, 이승기와 색다른 커플궁합 "눈길"
기사입력 : 2018.03.09 오전 10:17
사진 : (상단) '궁합' 이승기 심은경, (하단) '화유기' 이승기 오연서 / CJ,tvN 제공

사진 : (상단) '궁합' 이승기 심은경, (하단) '화유기' 이승기 오연서 / CJ,tvN 제공


영화 <궁합>(홍창표 감독)이 극장가에 로맨스 단비를 내렸다. 소화하지 못하는 게 없는 이승기가 <궁합>에서 심은경을 만나 [화유기] 오연서에 이어 색다른 커플 궁합을 보여주고 있는 것.

드라마 [화유기]가 최근 인기리에 종영했다. 제대 후 첫 드라마였던 [화유기]에서 이승기는 요괴 ‘손오공’으로 분해, 장난꾸러기 같은 면모와 액션 연기와 희생정신까지 모두 보여주며 놀라운 활약을 펼쳤다. 특히 ‘삼장’ 오연서와의 케미스트리는 비주얼부터 애틋한 스토리까지 시청자들을 심쿵하게 만들기에 충분했다.

[화유기] 종영 이후 이승기와 그의 로맨스 연기에 대한 아쉬움을 달래고 싶은 시청자들에게 절찬 상영 중인 영화 <궁합>이 색다른 재미를 선사한다. 영화 <궁합>은 조선 최고의 역술가 서도윤이 혼사를 앞둔 송화옹주와 부마 후보들 간의 궁합풀이로 조선의 팔자를 바꿀 최고의 합을 찾아가는 역학 코미디. 봄에 딱 어울리는 귀엽고 사랑스러운 영화라는 호평 속에 흥행 중인 <궁합>에서 이승기는 심은경과 호흡을 맞췄다.

이승기는 나라의 운명이 걸린 국혼에서 부마 후보들과 옹주의 궁합 풀이를 맡은 조선 최고의 역술가 ‘서도윤’ 역을, 심은경은 자신의 남편감들을 직접 확인하기 위해 출궁하는 당찬 여성 ‘송화옹주’로 열연했다. 두 사람은 오해 속에서 티격태격하는 코믹한 모습부터 오해를 풀고 사랑을 확인하는 애틋한 모습까지 달콤한 케미로 극장가 로맨스의 가뭄을 끝냈다는 평을 얻고 있다. 이승기는 [화유기]에 이어 <궁합>에서도 칼싸움 등의 액션연기를 비롯, 물에 빠진 송화옹주를 구하는 투혼과 기마까지 다재다능한 모습으로 송화옹주는 물론 관객들의 마음까지 저격해냈다.

심은경부터 오연서까지. 매력적인 상대배우들과의 케미스트리로 이승기가 여심저격에 나선 가운데, 역술가로 변신한 이승기의 또 다른 해피엔딩을 만날 수 있는 <궁합>은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글 더스타 성진희 기자 / geenie623@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한국영화 , 궁합 , 심은경 , 오연서 , 이승기 , 드라마 , 화유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