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방송
박세리 주량 공개, 추성훈 "박세리 술 세다…맥주 계속 마셔"
기사입력 : 2018.03.13 오전 8:55
박세리 주량 / 사진: '냉장고를부탁해' 방송 캡처

박세리 주량 / 사진: '냉장고를부탁해' 방송 캡처


박세리 주량 공개됐다.


지난 12일 방송된 '냉장고를 부탁해'에는 전 골프선수 박세리와 이종격투기 선수 추성훈이 출연했다.


이날 공개된 박세리 냉장고에는 맥주와 소주는 물론 중국 술, 일본 술, 샴페인, 와인, 모히토까지 여러 종류의 술이 있었다. 이에 MC들은 "주종을 가리지 않는 것 같다"는 말을 했고 박세리는 "제가 먹든 못 먹든 항상 눈에 보여야 좋아한다"고 답했다.


추성훈의 폭로(?) 역시 박세리 주량 입증했다. 박세리는 추성훈에 대해 "9월 말에 제가 주최한 골프 대회가 있었다. 거기에 게스트로 참여해주셨다"며 함께 저녁 식사를 했다고 전했다.


이에 추성훈은 박세리와 함께 했던 저녁 식사를 회상하며 "(박세리는) 술도 세다"라면서 "맥주만 계속 드시더라"고 전했다. 이를 들은 박세리는 "제 동생하고 저하고 맥주는 되게 좋아한다"면서도 "이래서 오해가 많이 생기는 거다"라고 답하며 폭로에 당황하는 기색을 보였다.


또한, 박세리의 냉장고에는 생참치 트러플 오일 등 고급 재료들도 가득했다. 특히 트러플 오일 사이에 숙취해소 음료가 놓여 있는 모습으로 눈길을 사로잡았다.


글 더스타 하나영 기자 / hana0@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박세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