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뮤직
트와이스 사나 "멤버들 일본어 실력 늘고 있어…표준어 열심히 할 것"
기사입력 : 2018.04.09 오후 5:04
트와이스 일본 언급 / 사진: JYP 제공

트와이스 일본 언급 / 사진: JYP 제공


트와이스 사나가 멤버들의 일본어 실력을 칭찬했다.


9일 서울 광진구 예스24라이브홀에서는 다섯번째 미니앨범 'What is Love?'를 발매하는 트와이스(TWICE)의 컴백 쇼케이스가 열렸다.


트와이스는 최근 일본에서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다. 이에 대해 미나는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것 같다. 나오기 어려운 방송에도 나올 수 있고 정말 감사하다"고 말했다.


사나는 "멤버들이 일본어를 열심히 공부하고 단어들도 많이 배운 것 같다. 일본어 실력이 늘어가고 있는 것이 보여서 저도 더 표준어를 열심히 해야겠다고 생각했다. 일본에서도 한국에서도 열심히 활동 하겠다"고 말했다. 인기비결을 묻는 질문에 다현은 "안무가 따라하기 쉬워서"라며 "'TT' 포즈를 스티커 사진에서 많이 하는 것을 봤다"고 이유를 밝혔다.


일본 뿐 아니라 다른 국가에서도 트와이스에 대한 반응은 뜨겁다. 채영은 최근 '뮤직뱅크 in 칠레' 경험을 언급하며 "지구 반대편에 있는 나라"라며 "쉬는 날에 쇼핑몰에 갔었는데 많은 분들이 알아봐주셔서 인기를 실감했던 것 같다"고 전했다.


한편 트와이스는 오늘(9일) 저녁6시 각종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다섯번째 미니앨범 'What is Love?'의 전곡 음원을 공개한다.


글 더스타 하나영 기자 / hana0@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트와이스 , 왓이즈러브 , 쇼케이스 , 사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