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방송
그레이스리 열애설, 필리핀 스타앵커…"필리핀 전 대통령과 썸탔다"
기사입력 : 2018.05.16 오전 9:29
그레이스리 열애설 / 사진: MBC every1 '비디오스타' 방송 캡처

그레이스리 열애설 / 사진: MBC every1 '비디오스타' 방송 캡처


그레이스리 열애설을 고백해 화제다.


지난 15일 MBC every1 예능프로그램 '비디오스타'에서는 '저기요? 한국인이세요?' 특집이 방송됐다. 이날 방송인 그레이스리는 "필리핀 전 대통령 베니그노 아키노 3세와 사귄 건 아니고 '썸'인 것 같다"고 밝혔다.


그레이스리는 "필리핀 전 대통령과 4개월 정도 데이트했다. 사귄 건 아니고 제가 봤을 땐 썸인 것 같다. 필리핀에서는 데이팅 스테이징이라고 한다"고 말했다. 이어 "서로 알아가는 단계에 우리가 사귀고 결혼할 것이라는 보도가 나왔다. 이런 뉴스가 터져서 더 이어갈 수 없었다"고 설명했다.


그레이스리는 아키노 전 대통령과의 데이트 에피소드도 공개했다. 그는 "아키노 전 대통령과 데이트 때 대통령을 너무 꾸미지 않은 곳에 데려가다 보니 경호원들이 힘들어했다. 볼 일이 있으면 하루 전에 이야기해놓고, 경호팀에서 미리 점검을 해놨다"라고 말했다.


아키노 전 대통령에 대해서는 "굉장히 똑똑하고 책도 많이 읽는다. 대화를 하다 보니 참 좋은 분이라는 걸 느끼게 돼서 데이트하게 됐다"며 "지적이고 자기 일 열심히 하는 모습이 매력적"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그레이스리는 10살 때 아버지를 따라 필리핀으로 이주한 이민자 2세로 한국 국적자다. 그는 필리핀 3대 방송사로 꼽히는 TV5에서 외국인 최초 뉴스 앵커로 발탁돼 약 4년간 활약했다.


글 더스타 / thestar@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그레이스리 , 비디오스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