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방송
오나라 열애, 20년째 ♥ing "결혼 큰 의미 없어"(화보)
기사입력 : 2018.05.30 오전 9:34
오나라 열애 / 사진: 우먼센스 제공

오나라 열애 / 사진: 우먼센스 제공


오나라 열애 중임을 밝혔다.


배우 오나라는 '우먼센스' 6월호 화보를 통해 tvN 드라마 '나의 아저씨'에서와 또 다른 매력을 선보였다. 강렬한 웨이브 헤어였던 드라마와 달리 자연스러운 헤어스타일과 메이크업은 드라마 속 '정희'가 아닌 배우 오나라의 모습을 그대로 보여줬다.


우먼센스와의 인터뷰에서 오나라는 20대 초반부터 사귄 남자친구와 20년째 연애중이라고 전했다.


오나라는 "지금이라도 마음만 먹으면 결혼할 수 있다. 그러나 우리 관계에 결혼이 딱히 큰 의미가 없다고 생각한다. 이미 가족이나 다름없는 사이다. 결혼보다 앞으로 어떤 꿈을 꾸고 어떻게 함께 살아가느냐가 더 중요하다"며 연애관을 공개했다.


오나라의 휴대전화에 '참치뱃살'이라는 이름으로 저장된 그의 남자친구는 인터뷰 도중에도 '아담이(오나라의 애칭)'가 인터뷰를 잘 하고 있는지 걱정돼 문자 메시지를 보내는 등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나의 아저씨' 이후 잠시 휴식기를 갖는 오나라는 정희 캐릭터가 사랑받았던 만큼 다음 작품을 신중하게 고를 예정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나의 아저씨'가 제 인생 작품은 아니길 바란다. 좋은 작품을 만나 계속 인생작이 갱신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오나라는 최근 종영한 '나의 아저씨'에서 20년 간 한 남자를 사랑하는 정희 역할로 시청자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다.


'우먼센스' 6월호에서는 <독전> 개봉을 앞둔 조진웅과의 인터뷰 <레슬러>로 돌아온 유해진, '밥 잘 사주는 예쁜 누나'의 안판석 감독·정해인 인터뷰 등을 확인할 수 있다.


글 더스타 장은경 기자 / eunkyung@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오나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