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방송
'엠카운트다운 in TAIPEI' 최종 라인업 공개…아스트로·모모랜드 합류
기사입력 : 2018.06.13 오전 9:57
'엠카운트다운 in TAIPEI' 라인업 공개 / 사진: Mnet '엠카운트다운' 제공

'엠카운트다운 in TAIPEI' 라인업 공개 / 사진: Mnet '엠카운트다운' 제공


'엠카운트다운 in TAIPEI' 라인업이 공개됐다.


Mnet에 따르면 오는 7월 5일 대만 타이베이 아레나에서 열리는 '엠카운트다운 in TAIPEI'에 아스트로, 모모랜드, CLC, 더보이즈, 골든차일드가 합류하고 스페셜 MC로 샤이니 키가 활약한다.


앞서 발표된 첫 번째 라인업에 워너원, 선미, 펜타곤, 구구단, (여자)아이들이 이름을 올래 대만 K-POP 팬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특히 Mnet은 신인 아티스트들의 해외 진출 기회를 마련하고자 다수의 신인 팀을 라인업에 포함했다.


지난 12일에는 5팀이 추가된 총 10팀의 아티스트와 스페셜 MC까지 최종 라인업이 확정됐다. 먼저 '뿜뿜' 열풍을 일으키며 큰 인기를 얻고 있는 모모랜드는 중독성 강한 노래와 안무로 K-POP 팬들을 열광케 할 전망이다. CLC는 다채로운 컨셉을 소화하며 팔색조 매력을 뽐낼 예정이며, 멤버 전원이 센터급 비주얼과 실력을 갖춘 더보이즈도 '엠카운트다운 '엠카운트다운 in TAIPEI'에 출격한다.


스페셜 MC는 샤이니 키가 맡는다. 최근 정규 6집으로 컴백해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는 샤이니 키는 지난해 '엠카운트다운' MC로 활약하며 통통 튀는 매력과 능숙한 진행을 보여준 바 있다. 그는 '엠카운트다운 in TAIPEI'에서 스페셜 MC로 나서며 또 한 번 맹활약을 펼칠 것으로 보인다.


'엠카운트다운 in TAIPEI' 측은 "이번 공연은 K-POP과 K-Culture에 열광하는 대만 현지 팬들의 갈증을 해소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며 "Mnet만이 잘 할 수 있는 다채로운 프로그램들을 계획해 아티스트와 팬들이 적극적으로 소통하고 함께 즐길 수 있는 공연으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제작진은 현지 K-POP 팬들을 위해 아티스트를 가까이서 만날 특별한 기회도 제공할 것으로 알려져 팬들의 기대를 증폭시킨다.


한편 7월 5일에 열리는 '엠카운트다운 in TAIPEI'는 7월 12일(목) Mnet을 통해 국내에도 방송된다. 추후 공연과 관련된 자세한 소식은 Mnet '엠카운트다운' 공식 SNS 계정(https://www.facebook.com/mcountdown/)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 더스타 이우정 인턴기자 / thestar@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엠카운트다운 , 샤이니 , , 모모랜드 , CLC , 더보이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