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방송
'진심이 닿다' 유인나X이동욱, 캐릭터 티저 속 '배틀 케미' 폭발
기사입력 : 2019.01.11 오후 5:35
'진심이 닿다' 캐릭터 티저 공개 / 사진: tvN 제공

'진심이 닿다' 캐릭터 티저 공개 / 사진: tvN 제공


'진심이 닿다'의 캐릭터 티저가 베일을 벗었다.

오는 2월 6일 첫 방송되는 tvN 새 수목극 '진심이 닿다'는 어느 날 드라마처럼 로펌에 뚝 떨어진 대한민국 대표 배우 오윤서(유인나)가 완벽주의 변호사 권정록(이동욱)을 만나 시작되는 우주여신 위장취업 로맨스다. 배우 이동욱, 유인나가 주연을 맡고 박준화 감독이 연출을 맡아 기대를 모으고 있다.

지난 10일 '진심이 닿다' 측은  유인나 캐릭터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완벽주의자 권정록을 저격(?)하는 탑배우 오윤서(본명 오진심)의 인터뷰와 이를 보고 선전포고하는 변호사 권정록의 모습이 담겨 웃음을 자아내는 동시에, 두 사람이 만들 색다른 로맨스를 기대하게 만들고 있다.

영상 속 '톱스타 오윤서 그녀가 맡은 역할은?'이라는 질문에 '우주여신' 오윤서는 "병적 수준의 완벽 주의자 권정록, 그 밑에서 갖은 고초와 수모를 꿋꿋이 이겨내는 비운의 주인공 역할입니다"라며 눈물을 글썽거려 시선을 사로잡았다. 마치 계모의 구박을 이겨내는 신데렐라의 상황에 빠져 있는 듯한 오윤서의 대답과 표정이 궁금증을 자극한다.

이어 인터뷰 영상을 사무실에서 보고 주먹을 책상에 꽝 내리치는 권정록의 모습이 담겨 이목을 집중시킨다. 그는 억울한 부분이 있는 듯 "끝까지 법대로 갑시다. 오윤서씨"라고 선전포고해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부들부들 거리며 꽉 쥔 주먹, 이글거리는 두 눈. 이를 꽉 문 권정록의 표정에서 솟구치는 전투 의지가 전해져 웃음을 자아낸다.

이에 '진심이 닿다' 권정록-오윤서 사이에 '달콤 살벌 전쟁'이 펼쳐질 것을 예감케 해 설렘을 예고했다. 무엇보다 서로를 향해 으르렁대는 두 사람 사이에서 터져나올 '싸우다가 정드는' 배틀 케미스트리에 기대감이 높아진다.

한편, 이동욱-유인나 주연의 tvN 새 수목드라마 '진심이 닿다'는 드라마 '남자친구' 후속으로, 오는 2월 6일(수)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글 더스타 이우정 인턴기자 / thestar@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진심이 닿다 , 유인나 , 이동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