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방송
손은서 "'여동생 납치→데이트 폭력…'보이스3'도 뭔가 있지 않을까"
기사입력 : 2019.05.09 오후 3:31
'보이스3' 손은서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보이스3' 손은서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손은서는 이번 '보이스3'에서도 '산전수전'을 겪을까.


9일 서울 영등포구 CGV영등포점에서는 OCN 새 토일드라마 '보이스3'(극본 마진원, 연출 남기훈)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보이스3'는 범죄 현장의 골든타임을 사수하는 112 신고센터 대원들의 치열한 기록을 그린 소리추격 스릴러 드라마. 극 중 골든타임팀 콜팀 지령팀장 박은수는 손은서가 연기한다. 팀 내 브레인으로, 시즌1에서는 여동생 납치사건, 시즌2에서는 데이트 폭력 등 여러 사건을 겪으며 더욱 노련하게 돌아왔다.


이에 이번 시즌에서 박은수 팀장과 관련해 어떤 이야기가 펼쳐질지 궁금증이 더해지는 가운데, 손은서는 "주변에서도 이번에도 뭐가 있냐는 질문을 많이 받는다. 아직 촬영 중이고, 대본을 다 받지는 못했기 때문에 (관련된) 에피소드가 있는지는 정확하게 모르겠다"라면서도 "시즌제를 하면서 팀원이 갖고 있는 개인사와 갈등을 다루다 보니까 이번 시즌에서도 뭔가 있지 않을까 조심스럽게 생각한다"고 답했다.


한편 OCN 새 토일드라마 '보이스3'는 오는 11일(토) 밤 10시 20분 첫 방송된다.


글 하나영 기자 / hana0@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보이스3 , 제작발표회 , 손은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