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방송
'보좌관' 정진영 "이정재, 감정 잘 주고 받는 배우…연기 호흡 편해"
기사입력 : 2019.06.13 오후 6:01
JTBC 새 금토드라마 '보좌관' 제작발표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JTBC 새 금토드라마 '보좌관' 제작발표회 / 사진: 조선일보 일본어판 이대덕 기자, pr.chosunjns@gmail.com

'보좌관' 정진영이 이정재와의 연기 호흡을 언급했다.

13일 서울 강남구 임피리얼팰리스 호텔에서 JTBC 새 금토드라마 '보좌관-세상을 움직이는 사람들'(극본 이대일, 연출 곽정환, 이하 '보좌관')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보좌관'은 스포트라이트 뒤에서 세상을 움직이는 리얼 정치 플레이어들의 위험한 도박, 권력의 정점을 향한 슈퍼 보좌관 장태준(이정재)의 치열한 생존기를 담은 드라마.

극 중 정진영은 무소속 초선 의원 '이성민' 역을 연기한다. 그는 태준과 서로를 든든하게 지원하는, 아끼는 선후배이자 동료다. 그리고 선영은 반드시 해야 할 일엔 물러서지 않는 정의감을 가진 그를 존경한다.

영화 '사바하' 이후 차기작에서 다시 만난 정진영과 이정재. 이에 대해 정진영은 "기본적으로 이정재 씨랑 연기하면 편하다. 배우마다 스타일이 좀 다른데, 감정을 끌어안고 연기하는 배우가 있는 반면, 이정재 씨는 감정을 잘 주고받는다"라고 연기 호흡을 설명했다.

이어 "드라마 보시면 알겠지만, 두 사람의 관계는 선후배이자 한 때는 동지였던 사이다. 그 사이에 남들이 모르는 감정들이 쌓여있고, 그것이 드라마가 전개되면서 강렬하게 터지기도 한다. 그 안에 사람 이야기가 풍부하게 들어있기 때문에 보시는 재미가 있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보좌관'은 오는 14일(금) 밤 11시 JTBC에서 첫 방송된다.

글 이우정 기자 / thestar@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보좌관 , 정진영 , 이정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