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방송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사관복 벗고 고운 한복 입은 모습 포착
기사입력 : 2019.08.14 오후 5:40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한복 입은 스틸 공개 / 사진: 초록뱀미디어 제공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 한복 입은 스틸 공개 / 사진: 초록뱀미디어 제공

'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이 특별한 휴가에 나선다.

14일(오늘) MBC 수목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극본 김호수, 연출 강일수·한현희) 측이 사관복 대신 파스텔톤의 고운 한복을 입고 있는 신세경의 스틸을 공개했다.

스틸 속 신세경은 평소 업무를 집행하는 예문관 혹은 입시를 진행한 녹서당 등 궁궐 안이 아닌 보기만 해도 시원한 계곡 한가운데 있어 눈길을 모은다. 이는 극 중 세자인 박기웅이 여사들에게 특별 휴가를 하사해 그는 동료 권지들과 소중한 시간을 보내기로 결심한 것.

그러나 휴가를 즐기고 있다 하기엔 신세경은 사뭇 진지해 보인다. 행복한 미소가 있어야 할 입꼬리는 굳게 다물어져 있을 뿐 아니라, 즐거움으로 가득 차 있어야 할 눈동자에서도 깊은 감정을 읽을 수 없다. 오랜만에 휴가를 떠난 신세경에게 어떤 사건이 찾아올지 이목이 집중된다.

이어지는 스틸에서 신세경은 갑작스레 내리는 소나기에 어쩔 줄 몰라하며 하염없이 내리는 비만 보고 있다. 이내 그의 시선이 누군가를 응시하고 있어 과연 그 상대가 누구일지 궁금증을 자극한다.

신세경은 조선의 유일무이한 여사 구해령 역을 완벽하게 소화하고 있다. 캐릭터와 높은 싱크로율을 보이는 눈부신 비주얼, 걸크러쉬와 따뜻한 인간미 등 다채로운 면모를 선보이는 그의 무한 매력이 호평을 이끌고 있다.

한편, '신입사관 구해령'은 오늘(14일) 밤 8시 55분 MBC에서 방송된다.

글 이우정 기자 / thestar@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신입사관 구해령 , 신세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