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방송
'꽃파당' 김민재·공승연·박지훈…6人, '청량 비주얼' 담은 메인 포스터 공개
기사입력 : 2019.08.29 오후 12:34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메인 포스터 2종이 베일을 벗었다.


29일 JTBC 새 월화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극본 김이랑, 연출 김가람) 측은 김민재, 공승연, 서지훈, 박지훈, 변우석, 고원희의 싱그러운 매력을 담은 메인 포스터 2종을 공개했다.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은 여인보다 고운 꽃사내 매파(중매쟁이) 3인방, 사내 같은 억척 처자 개똥이, 그리고 첫사랑을 사수하기 위한 왕이 벌이는 조선 대사기 혼담 프로젝트.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메인 포스터 공개 / 사진: JTBC 제공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메인 포스터 공개 / 사진: JTBC 제공


먼저 공개된 6인 포스터에서는 돌담 위에 나란히 앉은 이들의 꽃처럼 환한 비주얼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처음으로 여섯 명이 함께 모여있는 모습을 포착한 이번 포스터는 조선 청춘들이 풀어나갈 혼담 로맨스에 기대감을 불어넣고 있다.


혼담 컨설턴트 마훈(김민재), 이미지 컨설턴트 영수(박지훈), 최고의 정보꾼 도준(변우석)으로 이뤄진 사내 매파당 '꽃파당'과 사내 같은 억척 처자 개똥(공승연), 첫사랑 개똥이와의 혼사를 의뢰하는 이수(서지훈), 그리고 야망을 품은 지화(고원희)까지. 사랑 한 번 하기 힘든 조선 시대에서 사랑스러운 이 여섯 청춘들은 어떤 이야기를 들려줄까 궁금증이 더해진다.


함께 공개된 4인 포스터에서는 조선 남녀들의 혼담이 오고 가는 바로 그곳, '꽃파당'의 내부를 엿볼 수 있다. 혼사를 의뢰한 이들의 용모파기를 비롯해 조선 최고의 중매 실력을 입증하기 위해 필요한 정보들이 빼곡하게 놓여있다.


더불어 옹기종기 모여있는 꽃매파 4인방의 각양각색 매력도 돋보인다. 혼례에 쓰이는 목기러기의 입을 맞추고 있는 마훈, 옆구리에 엽전 주머니를 차고 해맑게 웃고 있는 개똥, 화려한 문양의 거울을 손에 쥔 영수, 그리고 책과 붓을 들고 있는 도준. 각자의 개성이 뚜렷하지만, 또 묘하게 잘 어울리는 꽃매파 4인방의 분위기는 "혼인, 우리가 답을 주오"라는 문구처럼 그들이 조선 혼담에 어떤 답을 내려줄지 궁금케 한다.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제작진은 "김민재, 공승연, 서지훈, 박지훈, 변우석, 고원희의 호흡이 돋보인 촬영 현장이었다. 각자의 캐릭터가 가진 매력을 드러냈고, 동시에 서로의 케미가 빛을 발해 만족스러운 메인 포스터가 탄생했다"고 전했다. 또한, "현대의 청춘 배우들이 조선 청춘들의 혼담에 관한 이야기를 들려줄 예정이다. 올가을, 퓨전 로코 사극의 계보를 뛰어 넘을 작품으로 시청자 여러분을 찾아가기 위해 열심히 촬영에 임하고 있다. 첫 방송까지 많은 관심과 애정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JTBC 새 월화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은 '열여덟의 순간' 후속으로 오는 9월 16일(월)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글 하나영 기자 / hana0@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조선혼담공작소 꽆차당 , 김민재 , 공승연 , 서지훈 , 박지훈 , 변우석 , 고원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