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방송
박서준 "'이태원클라쓰' 출연 이유? 소신 지키며 사는 '박새로이' 매력적"
기사입력 : 2019.12.27 오후 1:34
'이태원 클라쓰' 박서준 스틸컷 / 사진: JTBC 제공

'이태원 클라쓰' 박서준 스틸컷 / 사진: JTBC 제공


박서준이 '이태원 클라쓰'를 통해 또 한번의 '인생 캐릭터' 경신을 예고했다.


27일 JTBC 새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극본 조광진, 연출 김성윤) 측은 열혈 청춘 '박새로이'로 돌아올 박서준의 캐릭터 스틸컷과 함께 그의 출연 계기 등을 담은 소감을 공개했다.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이태원 클라쓰'는 불합리한 세상 속, 고집과 객기로 뭉친 청춘들의 '힙'한 반란을 그린 작품이다. 세계를 압축해 놓은 듯한 이태원의 작은 거리에서 각자의 가치관으로 자유를 쫓는 그들의 창업 신화가 다이내믹하게 펼쳐진다.


극중 박서준은 소신 하나로 이태원을 접수한 거침없는 직진 청년 '박새로이' 역을 맡았다. 사그라지지 않는 분노를 안고 입성한 이태원 거리에서 그는 새로운 꿈의 도전을 시작한다. 맨몸 하나로 직접 일군 '단밤' 포차를 무대로 요식업계의 대기업 '장가'를 향한 통쾌한 반격에 나선 박새로이(박서준)의 청춘 2막이 화끈하게 펼쳐진다.


이와 관련, 공개된 사진에는 박새로이 그 자체로 완벽 빙의한 박서준의 '만찢' 비주얼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핼러윈의 열기로 물든 이태원의 밤거리에 박새로이가 서 있다. 그의 반짝이는 눈빛에서 낯섦과 설렘의 두근거림이 고스란히 전해진다. 멋과 다양성, 그리고 자유가 공존하는 이곳에 매료된 박새로이의 이태원 입성기가 궁금증을 증폭한다.


또 다른 사진 속, 운동장 한편에 누워 가쁜 숨을 고르는 박새로이의 모습도 눈길을 끈다. 그의 입가에 걸친 청량한 미소가 설렘 지수를 높인다. 평범하지만 누구보다 비범한 열혈 청춘 박새로이와의 만남이 더욱 기다려진다.


박서준은 '이태원 클라쓰'를 선택한 이유로 캐릭터의 매력을 꼽았다. 박서준은 "'박새로이'는 출연을 결심하게 된 가장 큰 이유다. 소신을 지키면서 열심히 살아가는 우직함이 매력적이었다. 그동안 맡았던 배역들과 또 다른 매력이 있기 때문에 연기적으로 다양한 모습을 다시 한번 보여드릴 수 있을 것 같았다"고 밝혔다.


이어 "누구에게도 휘둘리지 않고 주체적으로 살아가려는 모습은 드라마를 보시는 분들께 카타르시스를 느끼게 할 것"이라고 각오를 다지며 "원작이 가진 통쾌한 재미와 가슴 벅찬 감동을 고스란히 전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포부를 전해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JTBC 새 금토드라마 '이태원 클라쓰'는 '초콜릿' 후속으로, 오는 2020년 1월 31일(금) 밤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글 하나영 기자 / hana0@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이태원클라쓰 , 박서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