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레스트' 오종록 감독, "조보아 캐스팅 이유? 밝은 연기 표현 스펙트럼 넓어"
기사입력 : 2020.01.29 오후 4:18
포레스트 제작발표회 / 사진: KBS 제공

포레스트 제작발표회 / 사진: KBS 제공


오종록 감독이 '포레스트'에 조보아를 캐스팅한 이유를 밝혔다.


29일 서울 구로구 라마다호텔에서는 KBS 2TV 새 수목드라마 '포레스트'(극본 이선영, 연출 오종록) 제작발표회가 열렸다.


'포레스트'는 심장 빼곤 다 가진 남자와 심장 빼곤 다 잃은 여자가 신비로운 숲에서 만나 자신과 숲의 비밀을 파헤쳐가는 '강제 산골동거 로맨스' 드라마로, 조보아는 매사를 오지랖으로 임하며 정의구현을 실천하고 누구 앞에서도 기죽어 본 적 없는, 거침없는 성격의 외과 의사 '정영재'로 분한다.


오종록 감독은 조보아를 캐스팅한 이유에 대해 "로코 드라마 주인공의 경우, 어둡고 무거운 부분을 표현하는 것 보다는 밝은 연기에 대한 스펙트럼이 넓어야 한다고 생각하는데, 조보아 같은 경우 선천적인 것인지 그런 스펙트럼이 넓다"라며 "드라마에서 확인할 수 있을 것 같다"라고 자신했다.


또한, 박해진 캐스팅 이유에 대해서는 "빈틈없이 세련된 느낌이지만, 직접 만나보니 인간적인 매력이 있고 '강산혁'처럼 마음이 아픈 그런 경험도 있어 적합하다고 생각했다. 또 중화권을 비롯한 해외에서 있는 지명도 역시 중요한 고려 사항이었다"라고 밝혔다.


한편 KBS 2TV 새 수목드라마 '포레스트'는 오늘(29일) 밤 10시에 첫 방송된다.


글 하나영 기자 / hana0@chosun.com


픽콘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포레스트 , 제작발표회 , 박해진 , 조보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