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진 "입대 관련 결정된 바 없어…나라의 부름에 언제든 응할 것"
기사입력 : 2020.02.24 오후 3:35
방탄소년단 진 기자간담회 / 사진: 빅히트 제공

방탄소년단 진 기자간담회 / 사진: 빅히트 제공


방탄소년단 진이 입대에 대해 결정된 바가 없다고 밝혔다.


24일 방탄소년단은 유튜브 생중계를 통해 네 번째 정규앨범 'MAP OF THE SOUL: 7' 발매 기념 기자간담회를 열었다. 이번 앨범은 지난 7년을 돌아보는 앨범임과 동시에, 멤버 7명에 대한 소중함을 전하는 앨범이기도 하다.


다만 올해를 끝으로 당분간 완전체 활동을 보지 못할 수도 있다. 1992년 생인 진이 올해 중 입대를 할 가능성도 있기 때문. 이에 대해 진은 "입대 관련해서 많은 분들께서 궁금해하실 것 같은데, 아직 결정된 것이 없다"라며 "병역은 당연한 의무라고 생각한다. 나라의 부름이 있다면 언제든 응할 예정이다. 입대가 결정되더라도 항상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답했다.


한편 방탄소년단은 지난 21일 오후 6시 전세계를 통해 'MAP OF THE SOUL: 7'을 발매했다.


글 하나영 기자 / hana0@chosun.com


픽콘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방탄소년단 , , 기자간담회

최신 이슈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