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루갈' 강철우 감독, "박성웅이 있었기 때문에 이번 작품 선택할 수 있었다"
기사입력 : 2020.03.23 오후 3:36
루갈 제작발표회 / 사진: OCN 제공

루갈 제작발표회 / 사진: OCN 제공


'루갈' 강철우 감독이 박성웅에 대한 신뢰를 드러냈다.


23일 TVING을 통해 OCN 새 토일드라마 '루갈'(극본 도현, 연출 강철우) 제작발표회가 생중계로 진행됐다.


'루갈'은 바이오 생명공학 기술로 특별한 능력을 얻은 인간병기들이 모인 특수조직 루갈이 대한민국 최대 테러집단 아르고스에 맞서 싸우는 사이언스 액션 히어로 드라마. 극 중 박성웅은 악으로 세상을 통제하려는 범죄조직 아르고스의 중심으로, 절대악 '황득구'로 분한다.


박성웅은 '루갈'을 선택한 이유에 대해 "제작자로 나선 분이 알고 계셨던 분이라서 처음 제의가 들어왔을때 '히어로 역할로 가자' 했는데 '황득구' 역할이었다"라며 "1년 전에 처음 제안을 받고 곰곰이 생각하다가 결정했는데, 이렇게 훌륭한 배우와 감독님과 함께 하게 됐다"라고 말했다.


이에 강철우 감독은 "박성웅이 실제로 작품에 가장 먼저 합류했다"라며 "성웅 씨가 저를 싫어했다면 작품에 합류할 수 없었겠지만, 제가 '루갈'을 선택한 이유는 박성웅이 있었기 때문이었다. 그동안 '신세계'나 다른 작품을 보면서 감독으로 함께 해보고 싶은 0순위였다"라며 강한 믿음을 전했다.


한편 OCN 새 토일드라마 '루갈'은 오는 28일(토) 밤 10시 50분 첫 방송된다.


글 하나영 기자 / hana0@chosun.com


픽콘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루갈 , 제작발표회 , 최진혁 , 박성웅 , 조동혁 , 정혜인 , 한지완 , 박선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