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방송
윤지민, '리턴' 하차 고현정 사진 돌연 삭제 '왜?'
기사입력 : 2018.02.12 오후 2:20
윤지민 리턴 고현정 / 사진: 윤지민 인스타그램

윤지민 리턴 고현정 / 사진: 윤지민 인스타그램


배우 윤지민이 '리턴'에서 중도 하차한 고현정의 사진을 자신의 SNS에서 삭제했다.


윤지민은 10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스펀지 같은 게 있었으면 좋겠다. 이 언니는 충격이란 충격을 늘 온몸으로 떠안고 있다"는 글과 함께 두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고현정은 머리 맡에 대본을 두고 자고 있다.


고현정 동정론이 확산된지 하루만에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자신을 '리턴' 스태프라고 밝힌 한 누리꾼의 글이 게재됐다. 글쓴이는 "어제 윤지민 씨 통해 피해자 코스프레 하는 것은 정말 아니다 싶었다"며 고현정의 촬영 지연, 프롬프터 요구 등을 이유로 들었다.


윤지민이 올린 해당 게시물은 12일 삭제됐다. 일부 누리꾼은 윤지민이 고현정과 '리턴' 측에 대한 대중의 관심이 부담스러워 삭제했을 것으로 추측하고 있다.


고현정 소속사는 8일 보도자료를 통해 "배우 고현정 씨가 출연 중이었던 SBS 드라마 ‘리턴’에서 공식적으로 하차를 하게 되었다. 제작 과정에서 연출진과 거듭되는 의견 차이가 있었고 이를 최대한 조율해보려는 노력에도 간극을 좁힐 수 없었다"고 밝힌 바 있다.


글 더스타 장은경 기자 / eunkyung@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윤지민 , 리턴 , 고현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