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방송
'맨홀' 김재중, 유이의 교회오빠와 불꽃 눈싸움 "누가 이길까?"
기사입력 : 2017.08.10 오후 2:45
'맨홀' 김재중 유이 / 셀트리온 엔터테인먼트 제공

'맨홀' 김재중 유이 / 셀트리온 엔터테인먼트 제공


‘맨홀’ 김재중이 첫 시간여행부터 만만치 않은 상대를 만났다.

KBS 2TV 새 수목드라마 ‘맨홀-이상한 나라의 필’(연출 박만영 유영은, 극본 이재곤/이하 ‘맨홀’) 측은 10일 김재중과 의문의 남성이 대치를 벌이고 있는 현장 스틸을 공개해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높이고 있다.

지난 1회에서는 28년간 짝사랑한 수진(유이 분)의 결혼으로 낙담하던 주인공 봉필(김재중 분)이 일주일 남은 수진의 결혼을 막기 위해 온 동네를 휘젓고 다니면서 벌이는 요절복통 사건사고가 한시도 눈을 뗄 수 없는 재미를 선사했다. 특히 방송말미 봉필이 수진에게 고백하기 직전 맨홀에 빠져 본격적으로 시간여행을 떠나는 장면이 그려지며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자극했다. 난데없이 고등학교 교실에서 눈을 뜨게 된 봉필은 고교시절 공포의 대상이었던 독일어 선생 ‘게슈타포’ 뿐만 아니라 10년 전 똘벤져스 멤버들 수진, 진숙, 석태와도 조우하며 앞으로 펼쳐질 빡센 시간여행을 예고하며 기대감을 높였다.

그런 가운데 공개 된 사진 속 김재중의 모습이 궁금증을 유발한다. 해당 장면은 고등학교 시절로 돌아간 봉필이 과거에 발생한 굴욕적 사건에 대한 리벤지 혈투(?)를 벌이는 장면. 그 시절 첫사랑 교회 오빠와 다정한 분위기를 풍기는 수진이의 모습을 지켜보는 김재중의 안절부절 ‘멍뭉미’ 넘치는 모습이 웃음을 유발한다. 이어 함께 공개된 또 다른 사진 속에는 교회 오빠와 불꽃 튀는 눈싸움을 펼치고 있는 김재중의 모습이 포착돼 궁금증을 자아낸다. 상대를 무서운 눈으로 노려보고 있는 김재중의 모습에서 ‘필生필死’의 각오가 느껴진다. 과연 유이를 사이에 둔 봉필과 교회오빠의 팽팽한 신경전의 이유는 무엇인지, 그리고 이 설욕전이 현실을 어떻게 바꿔놓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봉필은 동네에서 흔하게 볼 수 있는 맨홀에 빠지면서 초특급 상상초월 시간여행을 시작하게 된다. 맨홀을 통해 가게 되는 시점은 어디로 튈지 모르는 랜덤이고, 과거로 돌아간 봉필의 사소한 행동 하나는 현실을 뒤죽박죽 신세계로 바꾸어 놓는 상상초월 나비효과를 불러온다. 되돌아온 현재는 그야말로 복불복이다. 어떤 모습으로 바뀌어 있을지 상상을 초월한다. 이렇듯 뒤틀린 현재도 되돌려야 하고 수진의 마음도 잡아야 하는 봉필의 ‘필生필死’ 고군분투 시간여행과, 이 과정에서 벌어지는 ‘똘벤져스4’의 똘기 충만한 좌충우돌 에피소드는 때론 핵웃음 포텐을, 때로는 격한 감동과 공감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과연 봉필의 시간여행 마지막엔 무엇이 기다리고 있을지, 결혼을 일주일 앞둔 28년 짝사랑하는 수진의 마음을 정말로 얻게 될 수 있을지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한편 ‘맨홀’은 하늘이 내린 백수 주인공 봉필(김재중 분)이 우연히 맨홀에 빠지면서 벌어지는 빡세고 버라이어티한 ‘필生필死’ 시간 여행을 그린 코믹 어드벤처 드라마. 오늘(10일) 밤 10시 KBS2에서 2회가 방송된다. 


글 성진희 기자 / geenie623@chosun.com


Copyright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드라마 , 맨홀 , 김재중 , 유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