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썰전 이준석 "어떤 위치든 할 말하며 살겠다" 하차 소감
기사입력 : 2016.01.08 오전 11:53
썰전 이준석 김구라 이철희 / 사진: JTBC '썰전' 방송 캡처

썰전 이준석 김구라 이철희 / 사진: JTBC '썰전' 방송 캡처


이철희와 이준석이 썰전 하차 소감을 전했다.

7일 방송된 JTBC '썰전'에서는 이철희와 이준석이 하차 소감을 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구라는 "두 분 같은 경우는 여기저기서 많은 이야기가 나오고 있다"라며 하차에 대한 말문을 열었다.

이에 이철희는 "'썰전'을 하면서 새롭게 태어난 것 같다"라며 "제작진, 김구라 씨, 강용석 변호사에게도 감사 인사를 전한다"라고 하차 소감을 전했다.

이준석은 "즐겁게 할 수밖에 없는 방송이었다. 시청자로 봤던 것과 나와서 하는 것이 달랐다. 앞으로 어떤 위치에서든 할 말은 하고 살겠다"라고 밝혔다.

이날 방송에 앞서 제작진은 "이철희와 이준석은 최근 내년 총선 출마 후보로 정치권에서 이름이 거명되는 것에 부담을 느껴 하차를 결정했다"라고 하차 이유를 설명했다.

썰전 이준석 소식을 접한 누리꾼들은 "썰전 이준석, 하차했구나", "썰전 이준석, 방송 재밌었는데", "썰전 이준석, 이렇게들 가는군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제작진은 현재 두 사람의 후임에 대해서 논의를 진행 중이며, 별도의 재정비 기간을 가지지 않고 방송을 이어나갈 예정이다.


글 더스타 / thestar@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썰전 , 이준석 , 김구라 , 이철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