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뮤직
'쇼미더머니6' 팀 선택 방식 바뀌었다…가장 독한 미션 예고
기사입력 : 2017.07.28 오전 10:40
'쇼미더머니6' 팀 선택 방식 바뀌었다…가장 독한 미션 예고 / 사진: Mnet 제공

'쇼미더머니6' 팀 선택 방식 바뀌었다…가장 독한 미션 예고 / 사진: Mnet 제공


'쇼미더머니6'의 팀 선택 미션이 완전히 새롭게 바뀌었다.


28일(오늘) 밤 11시 방송되는 Mnet '쇼미더머니6' 5화에서는 쇼미더머니 역사상 가장 치열하고 독한 팀 선택 미션이 공개된다. 일명 '랜덤 싸이퍼' 미션이다.


이날 방송에서는 3차 예선에서 살아남은 래퍼들은 자신과 함께 갈 프로듀서 팀을 정하는 모습이 담긴다. 자신이 원하는 프로듀서 군단을 차지해야 하는 래퍼들의 치열한 몸부림과, 우열을 가리기 힘든 무대에서 누군가를 선택하고 탈락시켜야 하는 프로듀서들의 고뇌가 시청자들의 손에 땀을 쥐게 할 전망이다.


이번 시즌 새롭게 바뀐 팀 정하기 미션은 '랜덤 싸이퍼'로, 프로듀서들이 제비뽑기를 통해 7명의 래퍼를 뽑아 한 조를 짜고, 이렇게 결성된 조는 무작위로 흐르는 비트에 따라 싸이퍼를 진행해야 한다.


자신에게 유리한 순서에 랩을 하기 위한 래퍼들의 신경전이 극에 달한다고. 여기서 가장 높은 점수를 획득한 1인은 자신이 원하는 프로듀서를 선택할 수 있고, 최하위권 1명은 무조건 탈락하게 된다.


'랜덤 싸이퍼' 미션에 임하는 래퍼들은 총 35명으로, 제비뽑기를 통해 7명씩 5개의 조를 구성하게 된다. 즉, 5명의 래퍼들만이 자신이 원하는 프로듀서를 선택할 수 있고, 5명의 래퍼는 탈락하게 되는 것. 제작진이 공개한 선공개 영상에 따르면, 강력한 우승 후보들이 한 조에 추첨되며 그야말로 '죽음의 조'가 만들어졌고, 우열을 가릴 수 없는 치열한 배틀이 펼쳐질 예정이다.


어제(27일) 선보인 4분 분량의 선공개 영상에서 올티, 주노플로, 한해, 매니악, 영비, 더블케이의 랜덤 싸이퍼 무대가 공개됐다. 예측할 수 없는 비트가 흐르고, 래퍼들은 또 한번의 생존을 건 치열한 무대를 펼치는 가운데 프로듀서들은 "나라면 못해"라고 탄식을 뱉어내며 긴장감을 더했다.


또한, 제작진은 오늘(28일) 또 하나의 선공개 영상을 공개할 예정이다. 바로 슬리피의 랜덤 싸이퍼 영상으로, 매 관문마다 합격 여부에 관심이 집중됐던 슬리피가 '랜덤 싸이퍼' 미션에서도 살아남을 수 있을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완전히 새롭게 바뀐 '랜덤 싸이퍼' 미션은 오늘(28일, 금) 밤 11시 Mnet에서 감상할 수 있다.


글 하나영 기자 / hana0@chosun.com


Copyright ©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쇼미더머니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