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PM 닉쿤, 2013년부터 유니세프 지원 활동 지속…'선한 영향력' 행사
기사입력 : 2020.02.18 오전 10:10
2PM 닉쿤 선한 영향력 실천 / 사진: JYP 제공

2PM 닉쿤 선한 영향력 실천 / 사진: JYP 제공


2PM 닉쿤이 유니세프 지원 활동에 꾸준히 참여해 선한 영향력을 실천하고 있다.


닉쿤은 지난 2013년부터 태국 유니세프 홍보대사인 '유니세프의 친구들'(Friends of Unicef)로서 지역 곳곳에 온기를 나누고 있다. 각종 구호 캠페인 홍보는 물론, 최근에는 학교 방문 등 다양한 대외 활동에 적극 참여하고 있다.


닉쿤은 현지 유력 매체 '더 스탠다드'(THE STANDARD)와의 인터뷰에서 "사람들이 사회적 문제에 관심을 갖게 하는 데 도움이 될 수 있어 영광"이라며 오랜 기간 유니세프와 함께 한 소감을 밝혔다.


이어 "나라의 희망인 어린이들에게 기회를 줄 수 있도록, 제가 도울 수 있는 것들을 꾸준히 해나갈 것"이라고 말하며 "꼭 기부가 아니더라도 우리가 그들을 도울 수 있는 방법은 여러 가지다. 관심을 가져달라"고 당부했다.


아시아를 대표하는 아티스트인 닉쿤은 다년간의 구호 활동을 통해 깨달은 바를 진솔하게 풀어냈다. 홍보대사의 막중한 책임감이 드러난 그의 깊이감 있는 답변은 많은 이들에게 울림을 전했다.


한편 JYP엔터테인먼트 후배 아티스트 GOT7(갓세븐)의 뱀뱀도 이번 지원 활동에 함께 나서 눈길을 끌었다.


글 하나영 기자 / hana0@chosun.com


픽콘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2PM , 닉쿤 , 갓세븐 , 뱀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