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뮤직
강남, 포텐 미모 칭찬 "살 빠져서 되게 예뻐졌다"
기사입력 : 2016.02.23 오후 1:17
강남, 포텐 미모 칭찬

강남, 포텐 미모 칭찬 "살 빠져서 되게 예뻐졌다 " / 사진 : 정글엔터테인먼트 제공


강남이 소속사 후배 포텐에게 응원을 전했다.

23일 서울 서대문구 연희동 그랜드힐튼호텔 컨벤션센터에서는 걸그룹 포텐(4TEN)의 첫 번째 미니앨범 'JACK OF ALL TRADES' 발매 기념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날 쇼케이스는 강남과 정인영이 진행을 맡았다.

강남은 첫 미니앨범을 발매하는 포텐을 향해 "긴장이 되게 많이 되고, 부담감도 있을 텐데 열심히 해야된다. 열심히 해서 보여드려야 된다. 포텐 화이팅이다"라며 응원의 메시지를 전했다.

이어 포텐 멤버들이 모두 살이 빠졌다며 "4~5년 정도 알았는데, 되게 예뻐졌다"며 한층 업그레이드 된 미모를 칭찬했다.

포텐의 첫 번째 미니앨범 'JACK OF ALL TRADES'는 팔방미인이라는 뜻으로, 각기 색다른 느낌의 곡들과 포텐 4명 각각의 개성을 담은 앨범으로, 신곡 '지독하게', 'OOO'를 비롯해 새롭게 재구성된 기존 타이틀곡 '토네이도', '왜 이래', '살살해'까지 총 5트랙으로 구성되어 있다.

한편 포텐은 23일(오늘) 낮 12시 첫 번째 미니앨범 'JACK OF ALL TRADES'를 발매하고, 저녁 8시 방송되는 SBS MTV '더쇼'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글 하나영 기자 / hana0@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강남 , 포텐 , 지독하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