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방송
정찬우, 故김주혁 관련 댓글 사과…"진심으로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기사입력 : 2017.10.31 오전 10:57
정찬우 사과문 / 사진: 선미 인스타그램 캡처, 정찬우 트위터 캡처

정찬우 사과문 / 사진: 선미 인스타그램 캡처, 정찬우 트위터 캡처


정찬우가 김주혁 애도글에 실수로 남긴 댓글을 사과했다.


지난 30일 배우 김주혁이 교통사고로 사망했다. 연예계 비보에 연예인들 또한 각각의 방식으로 애도를 표한다. 선미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REST IN PEACE."라는 글과 함께 국화꽃 사진을 게재했다.


이를 본 정찬우는 "꽃 예쁘네"라는 댓글을 게재하는 실수를 저질렀다. 이에 누리꾼들은 정찬우에게 해당 사항을 지적했고, 정찬우는 "정말 죄송합니다. 글을 안 읽었다. 진심 죄송합니다"라며 해명했고, 해당 댓글을 삭제했다.


사과에도 불구하고 논란이 계속되자 정찬우는 자신의 공식 SNS에 "진심으로 사과 말씀을 드립니다. 아무 생각없이 댓글을 남겨 많은 분들께 상심을 드렸다. 저의 부주의로 실망을 드려 죄송하고, 잘못을 인정한다. 죄송하다는 말 밖에는 할 말이 없다"며 "진심으로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라며 사과문을 게재했다.


한편 김주혁은 지난 30일 서울 강남구 삼성동 영동대로에서 김주혁이 몰던 차량이 전복되는 교통사고가 났다. 사고 이후 김주혁은 건국대병원으로 이송됐으나 결국 사망했다.


글 하나영 기자 / hana0@chosun.com


Copyright 더스타 & Chosun.com 무단 전제 및 재배포 금지


키워드 정찬우 , 김주혁